인권/사회
고흥군“ 찾아가는 고흥愛 수다방 – 봉래작은도서관에서
기사입력: 2019/09/09 [09:00]  최종편집: ⓒ kbj
이동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군수 송귀근)에서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고흥愛 수다방”이 지난 9월 4일 다섯 번째로 봉래면에 위치한 작은도서관에서 아이엄마와 자녀 등 15여명과 함께 출산, 육아, 교육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수다방에 앞서 결혼·출산장려금 등 올해부터 시행되는 저 출산 관련 시책들을 다시 한 번 홍보하고 군에서 시행중인 다양한 임신·출산·양육정책에 대해 안내했다.

 

평소 이곳은 캘리그라피를 배우러 오는 엄마들이 모여 육아와 관련된 이야기를 서로 공유하며 작은 휴식처가 되기도 하는 힐링 공간이다.

 

이날 주된 수다 내용은 인프라 구축이 잘되어 있는 다른 도시지역이나 군 소재지에 비해 지리적 접근성이 낮다 보니 이에 대한 불편함을 호소하는 의견이 많았으며 ▶아이돌보미사업 다자녀가정 혜택에 관한 문제 ▶보건소 산전검사 시 검사항목 부족 ▶아이가 아팠을 때 상비약 부족 ▶수요부족에 따른 어린이집 영아전담반 편성문제 ▶도서지역 임산부 교통비 지원 희망 ▶문화센터와 같은 엄마와 아이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공간부족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으며, 이에 대해 군에서는 관련자료 안내와 해당 부서에 의견을 통보할 것임을 안내하였다.

 

또한, 동일면에 거주중인 둘째를 가진 한 엄마는 “노인을 위한 문화 복지 정책도 중요하지만 지리적으로 접근성이 취약한 곳의 젊은 엄마들을 위한 혜택이 좀 더 늘어났으면 좋겠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젊은 엄마들이 각종 정보와 의견교환은 물론 직접 찾아가 여러 의견을 묻는 고흥사랑 수다방을 계속해서 운영하여, 저 출산 극복을 위해 지역민들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등 지역 실정에 맞는 결혼· 출산·양육정책 개발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3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