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사회
고흥교육지원청,2018. 장애학생 인권보호를 위한 진로·직업 프로그램 바리스타 실기 시험에서 6명 합격
기사입력: 2019/01/07 [14:36]  최종편집: ⓒ kbj
이동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 고흥교육지원청(교육장 정길주)은 11월부터 12월에 걸쳐 고흥커피사관학교에서 관내 고등 특수교육대상자 6명을 대상으로 「2018. 장애학생 인권보호를 위한 진로·직업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번 진로·직업프로그램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의 바리스타 자격증 취득 지원을 통해 취업 역량을 강화하고, 직업교육을 통해 졸업 후 사회생활적응능력 및 독립생활 역량을 강화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마련되었다.

 

그 결과 12월 20일에 실시된 바리스타 실기 시험에서 6명(녹동고 5명, 도화고 1명) 전원이 바리스타 2급 자격증을 취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자격증을 취득한 최화영(도화고 2학년)학생은 “막상 실기 시험을 본다고 하니 긴장 되서 잘 할 수 있을지 의문이 들었지만, 선생님께서 가르쳐 주신대로 차분하게 하다 보니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 같다. 당장 집으로 가서 부모님께 자랑해야겠다.”라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하였다. 장유민(녹동고 1학년)학생은 “바리스타를 배우는 과정에서 우유거품 내기와 온도 맞추는 것이 힘들었지만 선생님께서 쉽게 가르쳐주고 끊임없이 연습하다보니 자신감이 생겼다. 바리스타 2급 자격증을 취득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특수교육대상자들이 합격할 수 있도록 열심히 지도해 주신 한춘실(녹동고) 교사는 “학생들이 머신을 다루는 방법이 익숙하지 않아서 연습을 하는 내내 힘들어했지만 포기하지 않고 열심히 프로그램에 참여한 덕분에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 같다. 힘든 와중에도 매일 커피사관학교에 와서 자격증을 취득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 우리 아이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라고 소감을 전하였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2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