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사회
광양시 드림스타트, 아동들과 함께 재난대비 안전교육 가져
기사입력: 2018/07/10 [15:05]  최종편집: ⓒ kbj
이선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드림스타트는 지난 7월 7일 사례관리아동 30명과 함께 전북 119안전체험관을 방문해 ‘응답하라 119! 몸으로 배우는 소방안전 및 응급처치 교육’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체험프로그램은 아동들에게 각종 사고의 위험성과 안전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물놀이 안전교육과 응급처치교육, 위기탈출체험 등으로 이뤄졌다.

 

교육은 일상생활 속 누구나 맞이할 수 있는 위기상황에서 아이들뿐만 아니라 가족과 이웃의 생명을 지키는 대처법을 숙지할 수 있도록 진행됐다.

 

특히, 실제 재난상황과 비슷한 재현을 통해 안전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아동들의 집중도와 학습능력을 극대화해 시키는데 초첨을 뒀다.

 

이날 아동들은 물놀이 안전교육에서 익사사고와 선박탈출, 급류사고 등 재난발생 시 겪을 수 있는 다양한 상황들을 체험하고,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위기탈출체험관으로 이동해 항공기 탈출과 완강기, 암벽등반/산악구조, 고공횡단 등 다양한 상황들을 직접 체험해보며 위기상황 발생 시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학습했다.

 

이날 체험에 참여한 한 아동은 “막상 체험할 때는 무서웠는데 옆에서 이렇게 하면 된다고 알려주니 안심이 됐다”며, “여기서 보고 직접 체험해보니 더 잘 알거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관표 드림스타트팀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재난상황 시 주의사항을 학습하고 생존방법을 터득하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대상자의 욕구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2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