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사회
울산시 - 반올림아이들, ‘여성긴급전화1366 울산센터’새 출발
울산시 - 반올림아이들, 위.수탁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4/17 [11:44]  최종편집: ⓒ kbj
이진화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는 ‘여성긴급전화1366 울산센터’가 새로운 운영기관 선정으로 정상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여성긴급전화1366 울산센터’는 기존 수탁기관이 지난 2017년 말 운영해지를 요청함에 따라, 울산시는 총 5차례의 모집 공고를 통하여 ‘사단법인 반올림아이들’(중구 옥교동)을 새로운 수탁기관으로 지난 3월 말 선정했다.

 

수탁기간은 2018년 4월부터 2022년 12월이다

 

‘반올림아이들’은 상담원 공개채용.전화시스템 변경 등 준비 기간을 거쳐 4월 9일부터 긴급피난처 운영, 4월 16일부터 전화 상담을 시작했다.

 

센터 주요 역할은 여성폭력피해자에 대한 적절한 위기개입, 상담활동, 긴급구조를 위한 경찰서 등 연계조치 및 관련 상담.의료.법률구조기관 또는 보호시설 등에 대한 정보제공 등이다.

 

또한, 긴급피난처 운영을 통해 가정폭력 등 여성폭력 피해자 및 동반가족에 대한 임시보호(최대 7일) 및 숙식 등을 제공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여성긴급전화1366 울산센터가 새로운 모습으로 운영을 시작한 만큼, 앞으로 울산의 여성폭력 피해자들을 위해 더욱더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여성긴급전화1366’은 여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24시간 신고접수 및 긴급 상담, 관련 기관·시설과의 연계, 피해자에 대한 긴급구조를 지원하는 시설로 전국 각 시·도에 각 1개소씩 운영되고 있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1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