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사회
여수경찰, 설 명절 맞아 사랑의 손길을 나누며...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고향생각에 허전함을 메울 수 없는 북한이탈주민 대상 외로움을 달래고 情을 통한 사랑 나눔을 위해 여수경찰서가 나서다.
기사입력: 2018/02/12 [13:32]  최종편집: ⓒ kbj
박진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경찰서(서장 김상철)와 보안협력위원회(위원장 김재육)에서는 12일 하나센터 여수지소에서 경찰서장, 보안협력위원장, 북한이탈주민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설 명절을 맞아 가족과 고향의 정이 그리운 북한이탈주민을 초청 500만원 상당의 상품권 전달과 덕담을 나누며 다가오는 명절을 맞이하는 행사를 가졌다.

 

금번 행사는 북한이탈주민들의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위로하고, 어려운 환경에서도 우리 사회에 정착하기 위해 애쓰고 있는 북한이탈주민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여수경찰서 김상철 서장은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드는 시작은 작은 관심에서 비롯되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탈북민들이 안정된 정착생활을 이루어 갈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과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행사를 함께 진행한 여수경찰서 보안협력위원회 김재육 위원장은 “여수경찰서와 긴밀히 협조하여 북한이탈주민들의 정착지원 활동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맞춤형 지원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북한이탈주민 임○○은 “명절이면 북에 두고 온 가족들에 대한 그리움이 간절한데 매번 가족처럼 챙겨주니 너무 든든하고 고맙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여수를 사랑하고 여수의 미래를 준비하는 박진영 입니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1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