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사회
고양시, 임산부 및 영·유아 영양을 ‘+(플러스)’ 하다
‘영양플러스’ 신규 대상자 모집…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 대상
기사입력: 2018/01/12 [10:22]  최종편집: ⓒ kbj
조현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시장 최성)는 취약계층 임산부 및 영유아의 영양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영양플러스’ 사업의 신규 대상자를 모집한다.

‘영양플러스’는 영양상 위험이 큰 임신부와 출산·수유부 및 영유아에게 일정 기간 영양 교육 및 보충식품을 제공함으로써 영양 문제를 해소하고 모자 건강 증진 및 식생활 관리 능력을 배양하는 사업이다.

프로그램 참여 대상자는 관내 거주 주민으로 ▲빈혈, ▲저체중, ▲성장부진, ▲영양섭취상태 불량 등 한 가지 이상의 영양위험요인을 보유한 가구규모별 기준중위소득 50% 이하의 임신부, 출산·수유부 및 만 6세 미만 영유아다.

월 1회 단체 영양교육을 받으며 대상자별 개인 영양상담을 통한 관리와 함께 분유, 쌀, 감자, 달걀 등 식품(월 2회) 및 우유(주 3회)가 지원된다.

특히 보건소는 대상자를 상시모집해 대기자로 등록 후 차례로 사업에 참여시키고 있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6개월간 지원하며 6개월마다 재평가 후 최대 1년간 지원된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관할 보건소로 하면 된다.

기사제보 kjb@kbj.or.kr
ⓒ kbj.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1

많이 본 뉴스